2002/7/29(월) 21:53 (MSIE5.5,Windows98,T312461) 211.215.105.57 1024x768
택지개발 진통  

전국에서 두번째로 민간제안 방식으로 개발 예정인 경기도 용인시 동천동택지개발사업성이 대폭 수정될 전망이다.
28일 용인시 관계자는 "동천동 주민들을 중심으로 '동천구역도시개발사업 지정제안서'가 접수돼 검토 중"이라며 "제안내용에 따르면 고밀도 개발이 불가피해 심사과정에서 녹지ㆍ환경시설을 대폭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용인시와 경기도는 주민 스스로 지역을 체계적으로 개발하는 민간제안방식을 막을 이유가 없다면서도, 주민 삶의 질 향상과 난개발 방지에 초점을 맞춰 심사를 하겠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사업타당성 검토 및 주민공청회, 도시계획위원회 등을 통해제안내용이 대폭 손질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개발지구 내 일부 주민들은 "동천택지 개발면적이 계획단계서부터 인접 성복ㆍ신봉지구에 비해 지나치게 협소한 데다 용인시가 난개발여론을 의식해 지나치게 임야개발면적을 축소, 과밀개발될 가능성이 높다"며 우려를 제기했다.

동천지역 토지주들을 중심으로 한 '용인동천도시개발조합'(가칭)은 동천동 산137-4 일대 45만9,200㎡의 택지중 67%에 해당하는 30만8,500㎡에 5,301가구의 아파트와 단독주택 개발을 골자로 하는 제안서를 지난 6월 말용인시에 제출했다.

제안서는 택지개발지구 내 수용인원은 1만433명으로, 택지개발 후 토지는 토지주들이 개발업자로부터 돌려받는 환지(換地) 방식의 개발계획을 담고 있다.

개발예정지 일대는 소규모 무허가공장이 밀집돼 있을뿐 아니라,한센씨병 환자들의 집단시설인 염광약국 등이 있어 오래 전부터 지구정비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서울경제
  이름   메일
  내용
                   
번호제 목이름작성일조회
165   수도권 아파트 입주자 대표회 연합체 결성  ^^.07/31-11:42  87
164   [죽전·태안지구] 분양열기 지속  ^^.07/31-11:28  57
163   택지개발 진통  ^^.07/29-21:53  79
162   용인행정타운 다음달 본격 착공  ^^.07/27-14:04  78
161   6개 신도시 주민 “난방료 인상땐 납부거부"  ^^.07/27-10:15  46
160   수도권 아파트 주민 60만가구 뭉친다  ^^.07/27-10:13  54
159   눈이 즐거운 분당  ^^.07/27-10:11  46
158   용인지역 인기는 최고, 투자는 신중  ^^.07/27-10:08  35
157   판교 벤처용지 20만평 개발 이견  ^^.07/22-18:27  64
156   용인 등 5곳, 택지지구 특성살린 테마공간 조성  ^^.07/22-18:21  74

 
처음      

ⓒ Copyright 1999~   TECHNOTE2002 / TECHNOTE.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