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4/30(화) 06:47 (MSIE6.0,Windows98,T312461) 211.215.106.96 1024x768
"학부모들, 사교육 부담 크지만 효과 있다고 생각"  

많은 학부모가 월평균 10만-30만원의 사교육비를 지출하며 사교육비 지출이 부담스럽지만 효과는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이하 소협)는 최근 부산, 인천, 울산, 경기, 충남, 경남,전남, 제주 등 전국 8개 시.도의 학부모 4천783명을 대상으로 사교육비 실태를 조사한 결과 월평균 10만-30만원을 지출한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고 25일 밝혔다.


월평균 사교육비가 `10만-30만원'이라는 응답은 부산(54%), 인천(35.2%), 울산(63.7%), 충남(51.1%), 경남(61.4%), 전남(56.2%), 제주(76.1%) 등 대부분 지역에서가장 높은 분포를 보였다.


경기 지역은 `30만-50만원'을 지출한다는 응답이 전체의 23.8%로 가장 많았다.


사교육비가 가계에 부담이 되는지에 대해 울산(81.3%), 부산(77.5%), 경기(61.2%) 등 대도시 지역에서 `그렇다'는 답변이 많았다.


한편 사교육의 효과에 대해서는 대체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사교육이 성적 향상에 도움이 되는지를 묻는 질문에 제주(90.7%), 인천(83%),경기(82.8%) 지역에서 `성적 향상에 도움이 된다'는 응답이 많이 나왔다.


소협은 "사교육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연합>

  이름   메일
  내용